Carl Zeiss Biogon 1:4.5 f=21mm

Carl Zeiss and Tokyo.Carl Zeiss 렌즈를 쓰면서 문득 떠오른 도시는 도쿄였다. 높게솟은 마천루와 그 사이사이에 자리잡은 근대 건물들, 그 사이를 지나다니는 사람들까지. 이번 여행을함께한 Carl Zeiss Biogon 1:4.5 f=21mm, Zeiss Opton Tessar T 1:3.5 f=50mm, Zeiss Opton Sonnar 1:1.5 f=50mm 세개의 렌즈를 통해 본 도쿄의 모습을 짧은 글과 함께 남기고자 한다. 이번 첫 렌즈는 Carl Zeiss Biogon 1:4.5 f=21mm 20세기 최고의 21mm 렌즈라는 별명이 무색하지 않게 극도로 억제된 왜곡과 깔끔한 주변부 화질이 특징인 렌즈이다. 잘 설계된 덕분에 최대개방이 아니라면 중앙부 부터 화면의 바깥쪽까지 ..

Nikontax 리뷰/Contax2019.01.06 20:26천민수
W-Nikkor 1:4 f=2.5cm Review

W-Nikkor 1:4 f=2.5cm Review 아름다움, 조작감, 결과물 까지 두루갖춘 렌즈 – Nikkor Topogon 거리 스냅용 카메라에서 무엇보다 사진가에게 필요한 것은 휴대성이다. 치렁치렁 장비나 가방을 달고 다니면서 촬영을 하기 보단 작은 카메라 하나와 여분의 필름만을 들고 사뿐히 나가는게 눈에도 덜 띄고 촬영 집중도도 높다. 그러기 위해서는 휴대가 간편해야 하는데, 휴대가 간편하려면 일단은 작아야 한다. 그런 의미에서 이 W-Nikkor 1:4 f=2.5cm 렌즈를 따라올 렌즈는 없다고 생각한다. 바디 안으로 대부분의 구동부를 매몰시켜 설계했고, 바디에서부터 위로 올라온 높이는 채 1cm가 되지 않는다. 진정한 의미의 팬케잌 렌즈라고 할 수 있다. 또한 디자인 적으로도 훌륭하다. 심플하..

Nikontax 리뷰/Nikon2018.12.29 12:32천민수
Carl Zeiss Jena Biogon 3.5cm f2.8T

제법 귀한 렌즈를 만져보게 되었습니다. 전전형 비오곤 35미리의 T코팅 버전이죠. 대다수의 비오곤들은 무코팅으로 생산되었고 후기에 T코팅이 적용되기 시작합니다만 오늘날 찾아보기가 무척 어려운 걸로 보아 생산수량이 아주 적었던 것으로 보입니다. 오히려 전쟁 중 생산되었던 LTM버전 비오곤들은 거의 대부분 T코팅이 되어 있는 것을 확인할 수 있지요. 당당하게 존재감을 드러내는 Red T 무지막지하게 튀어나온 후옥은 역시 비오곤의 상징과도 같습니다. 전전형 코팅과 무코팅의 비교. 이처럼 초기형 T코팅은 블루 계열로 전후에 더욱 화려하게 두터워지는 T코팅과는 다른 색을 보여줍니다. 당대 최고의 해상도를 자랑하던 비오곤에 코팅이 더해졌으니 역광에서의 대처는 물론 콘트라스트의 향상도 가져오지 않았을까 예상되지만 그..

Nikontax 이큅먼트2018.07.19 16:46PiyoPiyo [Photo-Nomad]